|||

Z세대의 ESPN Overtime’, 그들이 콘텐츠를 만드는 방식

💬기사 내용
미국 스포츠 미디어 스타트업 Overtime이 8,000만 달러의 Series C 라운드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이번 투자에는 제프 베조스와 래퍼 드레이크도 참여해 화제인데요. Overtime은 이번 투자금으로 자체 고등학교 농구 리그(Overtime Elite)를 준비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리그 참여 선수에게 연봉 1억 이상을 지급하고, 80명 이상의 스텝(절반 이상이 콘텐츠 제작인력)을 고용하는데 사용한다고 하네요. 이외에도 NFT, 트레이딩 카드, 앱 개선 등에 사용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운동선수의 친구들을 활용해 콘텐츠 만들기
Overtime을 조사하며 가장 크게 영감을 받았던그들이 콘텐츠를 제작하는 방식이었습니다. 초창기 Overtime은 아마추어 선수들의 친구들 or 집근처에 사는 또래들에게 돈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콘텐츠를 수급했는데요. 선수들의 일상이나 농구하는 모습들을 찍어서 보내면 Overtime이 재빠르게 편집하여 플랫폼에 업로드 하는 식이었죠. 언뜻보면 문제의 소지가 있어보이기도 하는데요. 수십년간 이어져온 기존 스포츠 미디어들의 관행(운동선수들에게 비용을 지급하지 않고 상업적으로 사용하는 것), 아마추어 신분을 유지해야 하지만 인터넷에서는 유명해지고 싶은 선수들의 심리, 남아도는 시간도 많고 농구도 좋아하는 십대들을조합하여 최적의 제작 시스템을 만들었다고 생각합니다.

지금은 운동선수들이 인스타나 트위터에 올린 영상들을 활용하거나, 선수들과 직접 오리지널 콘텐츠를 만드는다양한 방식으로 제작을 하고 있는데요. 여전히 10대들을 활용한 제작방식도 (좀 세련된 방식으로요)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이렇게만 한다고 무조건 콘텐츠가 터지진 않겠죠? Overtime이 콘텐츠가 성공한 이유는 다음과 같은 차별점이 있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경기장 안보다 밖을 주목 (선수들이 긴장푸는 모습, 관중들의 반응 등) ➋ 경기를 생중계하지 않고, 쇼처럼 재구성 (힙합음악과 함께) ➌ 경기결과나 팀순위 같은건 빼버리고 하트라이트 장면만 화려하게 편집

💬큐레이터 코멘트
콘텐츠를 만드는 건 참 돈이 많이 듭니다. 돈뿐만 아니라 시간도 많이 들죠. 그렇기 때문에분야 가성비갑인 크리에이터들이 각광을 받은거겠죠? 하지만 이런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일하는 MCN들은 콘텐츠를 제작할비효율적이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더 잘 만드려고 욕심을 부리다보면 어느새 방송국처럼 비대해진 제작팀을 볼 수 있죠. Overtime의 사례를 보며 반성도 하고, 다시 깨달은 것도 많은데요. 콘텐츠 제작은 이러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면, 특정 카테고리에서는 저비용으로 엄청난 효율을 뽑아낼 수도 있을같습니다.

🗞️참고한 기사들
생중계도 없이 Z세대의 ESPN회사
https://bit.ly/3e570sD

Overtime wants to turn high school jocks into social media stars
https://bit.ly/2QHwUdb

Drake, Jeff Bezos Invest in Overtime: Sports Media Startup Raises $80 Million
https://bit.ly/3tcoIis

Up next 뉴트로지나가 다큐멘터리 영화를 만든 이유 4월 27일 오늘, Neutrogena Studios에서 제작한 첫 번째 다큐멘터리 <In the Sun>이 공개됐습니다. 이 영화는 태양 아래서 살아가는 7명의 가족을 다루고 있는데요. ’심플하지만 안전하게, 햇빛의 아름다움을 즐기는 법’이라는 주제 하에, 피부과 5월이 되어 겨우 산 2021년 달력, Cưỡi Ngựa Xem Lưng
Latest posts 📺 와썹맨의 마지막 영상; 문명특급 홍민지PD; 미노이의 요리조리 시즌3; 3개월 만에 돌아온 모티비; 빠더너스와 노잼봇; Dr. Sarang Choi 뉴스레터, 어떻게 읽으시나요? A를 말하고 싶다고, A를 보여줘선 안 된다 경험치를 무너뜨릴 수 있는 용기가 필요하다 Hitori Shuppansha To Iu Hatarakikata 📺 대학 중퇴 후 600만 유튜버가 된 Ryan Trahano; eo; 왁타버스; MBC강원영동 젠틀몬스터 김한국 대표 : 나를 설레게 해라. ‘남들처럼 애쓰려는 중독’에서 벗어나라 그림책을 그리는 마음 센스는 타고나는 게 아니라, 지식의 축적이다 성긴 채 사이로 흘러내리는 민중의 삶 Z세대에게 사랑받는 유튜브 채널 되는 법 한 사람 한 사람의 이야기를 듣고 그 사람에게 필요한 것을 제공하겠다는 마음으로 접근해야 해요 모두에게 팔면 아무도 사지 않습니다 빈도보다 밀도를 챙겨야 해요. 사람들이 깊이 공감하는 콘텐츠는 일상에서 나옵니다. 감자밭, 자기다움이 중요하다 꿈을 꾸고, 그걸 쫓는 중에 발견하는 모든 것은 의미가 있다 송은이의 일, 리더로서 조심하는 것 🍿 넷플릭스식 빈지와칭, 약빨 떨어졌나? 전통적인 TV모델을 따라가는 스트리밍 업체들 📺 임진록, 돌고래유괴단, 장기하, 쓰레기걸, 올로호요, essential; 좋아하지 않는 일에선 감각이 자라지 않는다 CJ ENM 브랜디드 콘텐츠팀 안지훈 PD 인터뷰 200여 년 전 산업혁명 당시에도 공장의 고용주가 노동자들에게 커피를 공짜로 제공했다 ‘오디오판 유튜브’ 꿈꾸는 스포티파이 3대 숏폼 플랫폼 비교 스냅👻, 인플루언서와 광고비 나눈다 그녀가 아이패드 켜고 일기를 쓴다. 전 세계 사람들이 따라 한다. 『에이홍』 The infinite loop, 틱톡의 유니크한 제품 구매여정 아프리카TV 또 사상최대 실적 스스로의 흔적을 남기고 성장의 기록을 채록하는 것이 곧 나의 프로파일이 될 것입니다